주요 콘텐츠로 건너뛰기

에어리퀴드코리아, 수소모빌리티+쇼 2021에서 수소 전문기술 홍보

에어리퀴드코리아가 2021 수소모빌리티+쇼’에 참가해 수소분야의 선구자로서 50년 이상 구축해온 에어리퀴드의 전문 기술력과 그룹의 장기적 목표를 홍보했다. 

지난 9월 8일부터 11일까지 경기도 고양시 킨텍스에서 개최된 이번 전시회에는 수소모빌리티, 충전인프라, 수소에너지 분야에서 12개국 154개 기업 및 기관이 참가하였다. 현대자동차·포스코·두산·효성·SK E&S 등 국내 기업들과 에어프로덕츠·린데 등 글로벌 수소전문기업들이 참가해 수소산업 관련 최신 시장 동향 및 기술을 한 자리에서 선보였다.

2021 수소모빌리티쇼는 관람객과 참가기업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코로나 19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되었으며, 수소경제에 대한 업계 관계자 및 대중의 뜨거운 관심속에 성료되었다.  

에어리퀴드는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 수소의 생산부터 저장, 운송 및 수소의 사용을 위한 산업기술에 이르는 밸류체인 전반에서 그동안 그룹이 쌓아온  수소 액화기술, CCUS(이산화탄소 포집.활용.저장 기술), 수전해 기술, 수소 충전소등과 같은 고유한 전문기술을 전세계 적용 사례와 함께 소개했다. 또한 저탄소 수소 공급 분야에서 선도업체가 되겠다는 에어리퀴드의 장기적 목표를 수소산업 분야의 여러 이해관계자들과 공유했다. 3D 프린팅 기법과 VR이 접합된 에어리퀴드 솔루션의 수소 생태계 전시모형도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기욤코테 대표는 공식 개막 행사에 참여했으며, 개막식 후 참가업체의 대표임원들과  함께 수소모빌리티+쇼를 투어하면서 주요 전시 부스를 관람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전시회를 통해 에어리퀴드 그룹의 저탄소 수소사회에 기여하는 장기적인 비전, 기술 전문성, 글로벌 비즈니스 활동을 잘 알릴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으며, 수소에너지 사업부는 수소 전문기업 및 수소 분야 신규 진출 대기업들과의 시장트렌드 교류 및 상호 이해를 통해, 향후 새로운 사업을 모색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게 되었다.